광고닫기

Los Angeles

57.0°

2020.10.29(Thu)

밥캣산불 잡혀간다

[LA중앙일보] 발행 2020/09/25 미주판 3면 기사입력 2020/09/24 18:50

진화율 50%…날씨가 변수

밥캣 산불(Bobcat Fire)이 조금씩 진화되고 있다. LA카운티소방국에 따르면 현재(24일 오후 2시 기준) 밥캣 산불 진화율은 50%다. 지난 6일 처음 화재가 발생한 뒤 19일 만에 산불의 절반 가량이 잡힌 셈이다.

소방 당국은 24일 브리핑에서 ▶소실 면적 11만3986 에이커 ▶최소 52채 이상의 건물 피해 ▶소방 대원 1613명 투입 등을 밝혔다. 소방 당국은 “현재 추세라면 9월 30일 정도에는 불길을 완전히 잡을 수 있을 것 같다”며 “다만 날씨가 변수다. 고온건조한 날씨가 이어지면 산불 확산에 영향을 미칠 수 있다”고 우려했다.

밥캣 산불은 LA카운티 역사상 두 번째로 큰 산불이다. 지난 2009년 발생했던 스테이션 산불은 16만 에이커를 태웠으며 200여 채의 건물이 화재 피해를 입었다.

한편, 연방 산림 서비스국은 코그스웰 댐 인근에서 처음 발생한 밥캣 산불과 관련, 남가주 에디슨사의 장비 문제에서 비롯됐을 가능성을 두고 조사를 벌이고 있다.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