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닫기

Los Angeles

58.0°

2020.10.31(Sat)

강은탁 "본명은 신슬기, 임성한 작가의 마지막 남자" ('옥문아들')

  • 글꼴 확대하기
  • 글꼴 축소하기

[OSEN] 기사입력 2020/09/27 19:11

KBS 제공

[OSEN=장우영 기자] ‘옥탑방의 문제아들’에서 강은탁이 스타 작가들의 사랑을 듬뿍 받은 일화를 고백한다.

오는 29일 저녁 10시 40분 방송되는 KBS2 예능 프로그램 ‘옥탑방의 문제아들’은 김용만, 송은이, 김숙, 정형돈, 민경훈이 상식 문제를 푸는 퀴즈 프로그램이다. 이날 방송에는 새 일일극 ‘비밀의 남자’의 두 히로인, 엄현경과 강은탁이 출연해 개인기부터 춤까지 다양한 매력을 선보일 예정이다.

이날 강은탁은 ‘일일극의 황태자’라 불리는 만큼 드라마 작가들과의 특별한 인연을 공개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압구정 백야’에 출연해 ‘임성한 작가의 마지막 남자’로 불리며 화제를 모았던 만큼 실제 임성한과의 회식 에피소드를 소개한 것.

그는 과거 “정신 차려 보니 차 본네트에 앉아있었다”며 황당한 교통사고를 당했다고 전했는데, 회식자리에서 이 이야기를 한 후 대본에 그대로 쓰였다고 밝혀 관심을 불러일으켰다. 강은탁은 “드라마에서 더 재밌게 표현됐다”며 뜻밖에 탄생한 레전드 씬의 비화를 공개해 재미를 선사했다.

또한 강은탁은 “원래 이름은 신슬기”라며 의외의 본명을 공개했는데, 지금의 예명은 ‘미안하다 사랑한다’의 작가인 이경희 작가가 지어준 것이라고 전해 놀라움을 안겼다. 그는 “작가님이 제 이미지가 ‘은탁’에 맞는다고 하셔서 이 이름을 썼다”고 밝히면서도 “정작 작가님의 얼굴은 한 번도 뵌 적 없다”고 털어놔 모두를 폭소케 했다는 후문.

드라마 작가들의 사랑을 독차지하는 ‘일일극의 황제’ 강은탁의 매력은 오는 29일 저녁 10시 40분 방송되는 KBS2 ‘옥탑방의 문제아들’에서 공개된다. /elnino8919@osen.co.kr

장우영 기자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