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닫기

Los Angeles

65.0°

2020.10.25(Sun)

한가위 송편 빚기 바빠진 손길

클레이 송 기자
클레이 송 기자
  • 글꼴 확대하기
  • 글꼴 축소하기

[샌디에이고 중앙일보] 발행 2020/09/30 미주판 14면 기사입력 2020/09/29 18:19

샌디에이고 한인들은 송편을 좋아한다. 추석 한가위를 앞두고 ‘만나떡 카페(4670 Convoy St. #100 San Diego)’의 한덕원, 정명자 씨 부부가 밀려 드는 송편 주문에 손길이 바쁘다. 28년 전통을 가진 ‘만나떡 카페’는 작년 보다 주문이 늘어났다. 한덕원 대표는 “LA 등지에서는 송편 주문이 줄었다는데, 샌디에이고 한인들이 송편을 좋아하는 것 같다”면서 활짝 웃었다. 두 부부는 어려운 시기를 맞은 한인들을 위해 정성껏 송편을 빚고 있다.

관련기사 샌디에이고- SD- 주요 뉴스 모음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조앤 박 재정전문가

조앤 박 재정전문가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