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닫기

Los Angeles

66.0°

2020.10.26(Mon)

[거울과 창] 야구장에 울려퍼진 소리 없는 ‘함성’

김상진 기자
김상진 기자 
  • 글꼴 확대하기
  • 글꼴 축소하기

[LA중앙일보] 발행 2020/10/17 미주판 18면 기사입력 2020/10/16 18:55

코로나19로 우여곡절 끝에 시즌을 시작한 메이저리그가 짧은 정규시즌을 마치고 포스트시즌을 치르고 있다. 이번 시즌 동안 모든 경기는 무관중으로 열린다. 관중석은 팬들의 사진을 붙인 카드보드가 차지했다. 149~299달러를 내고 각자의 사진으로 만든 5000개의 카드보드를 객석에 앉혀 놓은 LA다저스 팬들은 시즌 내내 목이 터져라 힘찬 함성(?)으로 응원했다. 가을 축제를 벌이고 있는 다저스 선수들에게 팬들의 소리 없는 응원이 전해지기를 기대한다.

관련기사 거울과 창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김준서 이민법 변호사

김준서 이민법 변호사

클라라 안 플래너

클라라 안 플래너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