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닫기

Los Angeles

49.0°

2020.12.01(Tue)

김재중, 제주도에 홀딱 반한 36살..세상 행복한 찐 미소 [★SHOT!]

  • 글꼴 확대하기
  • 글꼴 축소하기

[OSEN] 기사입력 2020/10/23 17:58

[OSEN=박소영 기자] 가수 김재중이 제주도에서 짜릿한 행복을 만끽했다. 

김재중은 24일 오전 자신의 인스타그램 계정에 “웃음이 멈추질않았던 어제~ 오늘도 어제만 같아라 ㅅ ㅅ v #제주도”라는 메시지를 적었다. 

함께 올린 사진에서 그는 배를 타고 제주도 바다를 구경하고 있다. 직접 바닷물을 만지는가 하면 탁 트인 제주도 풍경을 배경으로 인증샷을 남겼다. 얼굴에는 환한 미소가 한가득이다. 

2003년 동방신기로 데뷔한 김재중은 JYJ 멤버와 솔로 가수, 배우로서 큰 사랑을 받았다. 한국은 물론 일본, 중국 등 아시아를 넘어 세계적인 글로벌 입지를 다지며 17년째 롱런하고 있다. 

/comet568@osen.co.kr

[사진] SNS

박소영 기자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