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닫기

Los Angeles

66.0°

2020.11.25(Wed)

70대 한인 노인 뺑소니 사고 유죄 인정하고 면허 박탈

[LA중앙일보] 발행 2020/10/28 미주판 4면 기사입력 2020/10/27 23:06

지난해 뉴욕에서 뺑소니 사고를 냈다가 체포된 한인 노인이 유죄를 인정했다.

스태튼아일랜드검찰국에 따르면 지난 23일 한인 존슨 김(76)씨가 아나스타샤 디에즈(당시 89세)를 차로 쳐 숨지게 하고 달아난 혐의와 관련, 유죄를 인정했다.

형량 선고 공판은 오는 12월11일 진행된다. 김씨는 유죄를 인정함에 따라 5년의 집행 유예, 벌금 5000달러, 면허 영구 취소 등의 처분을 받게 될 것으로 보인다.

김씨는 지난해 4월20일 오후 10시30분쯤 디에즈를 차로 친 뒤 달아났다. 이후 차량 수리를 위해 정비소에 차를 맡겼다가 다음날 체포됐다.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