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닫기

Los Angeles

52.0°

2020.12.04(Fri)

산불 잡혀간다…어바인 25% 코로나 16%

[LA중앙일보] 발행 2020/10/29 미주판 1면 기사입력 2020/10/28 20:43

진화율 진전·대피령 해제

오렌지 카운티(OC) 두 곳에서 발생한 대형 산불이 진정세를 보이고 있다. OC소방국은 28일 오후 3시쯤 어바인 지역에 내려진 모든 대피령을 해제했다. 하지만 일부 레이크 포레스트 지역은 여전히 대피령을 유지했다.

OC 한인회 권석대 회장은 “어제부터 170여명에게 연락을 취해 피해 상황을 알아보고 있으며, 대부분 큰 피해 없이 집으로 귀가하는 상황이다”라며 “일부 대피 중인 한인들이 연락이 잘 닿지 않아 피해 현황 집계가 쉽지 않다. 추후 조사를 통해 혹시나 피해가 있는지 확인할 계획이다”라고 밝혔다.

어바인 ‘실버라도 산불’은 28일 오후 4시 현재 1만 3354에이커를 태웠으며 진화율은 전날보다 증가해 25%를 기록했다. 실버라도 산불로 6만 9000여채 건물이 화염의 위협을 받았지만 전소된 건물은 없다고 소방당국은 전했다.

같은 날 발생한 코로나 지역 ‘블루릿지 산불’ 역시 28일 현재 진화율 16%로 진전을 보이고 있다. 소방당국은 블루릿지 산불로 불탄 지역은 1만 4334에이커로 전날 발표했던 것보다 조금 줄어들었다고 시정했으며, 건물도 당초 발표한 10채가 아닌 7채로 정정했다.

산불이 진정세를 보이면서 다이아몬드 바 남쪽 지역은 대피령이 해제됐다. 또 71번 프리웨이 남쪽 방면과 91번 프리웨이에서 71번 프리웨이 연결 구간 등도 다시 개통됐다. 하지만 치노힐스에서 포톨라 파크웨이까지 142번 프리웨이와 유클리드 지역 71번 프리웨이 진입로 등은 여전히 폐쇄됐다.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이선민 변호사

이선민 변호사

황세희 박사

황세희 박사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