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닫기

Los Angeles

51.0°

2020.12.01(Tue)

서장훈 "허리 디스크 터져서 발톱 못 깎아..네일샵 간다"('아는 형님')

  • 글꼴 확대하기
  • 글꼴 축소하기

[OSEN] 기사입력 2020/10/31 13:04

[OSEN=김보라 기자] 전 농구선수 서장훈이 네일샵에서 발톱 관리를 받는다는 폭로에 대해 “나 디스크 터져서 허리가 아프다”라고 밝혔다.

지난달 31일 오후 방송된 JTBC 예능 ‘아는 형님’에서 서장훈은 “장훈이는 발톱 자기가 안 깎는다”는 말에 “허리가 아파서 굽히질 못 한다”라며 이같이 말했다. 

이날 걸그룹 우주소녀 멤버 수빈은 “내가 다니는 네일샵이 있다. 장훈이가 거기 발톱 깎으러 간다더라”고 폭로했다.

이날 방송에는 우기, 미연, 유정, 도연, 주이, 낸시, 다영, 수빈, 채경, 나은, 엄지, 은하, 지수, 미주 등 다수의 걸그룹 멤버들이 출연했다.

허리 통증 탓에 직접 발톱 관리를 못한다는 서장훈은 이날 양말을 벗고, 잘 정돈된 발톱을 공개해 웃음을 안겼다.

/ purplish@osen.co.kr

[사진] '아는 형님' 방송화면 캡처

김보라 기자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