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닫기

Los Angeles

67.0°

2021.01.21(Thu)

[부동산 가이드] 더 그로브인 위티어

케롤 리 / 뉴스타부동산 플러튼 명예부사장
케롤 리 / 뉴스타부동산 플러튼 명예부사장
  • 글꼴 확대하기
  • 글꼴 축소하기

[LA중앙일보] 발행 2020/11/05 부동산 8면 입력 2020/11/04 16:24

50~90만불대 800세대 게이트 단지
LA·OC와 10여 마일…12월부터 입주

‘더 그로브인 위티어’라는 새 단지가 오는 12월부터 순차 입주가 시작된다. 가격은 약 50만대부터 90만대이며, 완전 인기폭발이다. 그 이유는 로케이션이다. 엘에이 한타에서 적응된 생활을 바꾸는건 쉽지 않다 보니 엘에이를 못 떠나는 분들을 위한 최고의 찬스인듯싶다.

제가 지금 권하고 싶은 새집의 위치는 자바에서 일하시는 분들, 엘에이가 좋아서 못 떠나시는 분들 모두 다 오셔서 새집 구경 하기를 권한다. 새집 동네는 약 800세대가 들어오는 대형 게이트 단지로 LA 다운타운에서 15마일, 오렌지카운티 부에나파크에서 10여 마일로 한인에게는 상권과 교통권, 생활권이 제대로 구비된 럭셔리한 단지로 꾸며진 새집들이다.

새집의 가격은 콘도 50만에서 70만, 단독주택 70만에서 90만까지 있으며 정말 잘 지어지는 집들이다. 집 건축에도 널리 알려진 유명브랜드 브룩필드와 레나가 짜임새 있는 실내구조로 잘 지어진 집이라고 칭찬하고 싶다.

살면서 늘 행복을 만끽할 수 있는 공간을 잘 소화해 낸 집으로 내년 3월에서 4월 입주가 있으며 계속해서 7월 8월 입주가 지속할 계획이다. 여러분을 기다리고 있는 “더 그로브인 위티어”로 와서 투어해보기를 권한다.

위티어라는 도시를 짧게 소개하고자 한다.

엘에이에서 남동쪽에 있으며 엘에이카운티와 오렌지카운티에서 매우 편리하게 다닐 수 있는 거리며 약 10만 세대가 사는 곳으로 엘에이카운티 끝쪽에 위치한 판판하고 널찍한 오래된 역사가 깊은 도시다.

지난번도 말했듯이 엘에이는 나의 영원한 제2의 고향이며 마음의 고향이다. 중학교 3학년 때 부모님 따라 미국에 왔다. 그리고 엘에이 한인타운에서 고등학교를 마치고 오렌지카운티 지역으로 이주해서 UC Irvine을 졸업하였고 그 이후 쭉 오렌지 카운티 지역에서 살았다.

우선 새집을 볼 때 꼭 염두에 둬야 할 게 있다.

경험 있는 좋은 회사의 에이전트를 이용해야 한다. 물론 에이전트 없다고 안되는 건 아니나 지난번 필자의 경험에서 언급한 바와 같이 에이전트 없이 새집을 장만한다는 건 매우 매우 불편하다는 것이다. 이 바쁜 세상에 코로나까지 겹쳐서 힘든 시기에 또 하나의 불편함을 보탤 이유가 없다는 것이다. 그래서 주 정부 라이선스를 소지하고 있는 부동산 에이전트가 여러분의 모든 귀찮고 소소한 일들을 해결해 줌과 동시에 확실하고 신속한 정보로 여러분을 행복의 집으로 안내해주도록 에이전트를 사용하기를 간곡히 권한다.

우선 사전에 예약해야 함으로 미리 시간을 계획해야 한다. 주7일 오픈하며 시간은 오전 10시에서 오후 6시까지이다. 나는 좋은 집들만 보면 동네마다 한인타운을 만들고 싶다는 것이 욕심이다. 아직도 이자율은 역사상 최저이며 집값은 슬금슬금 뛴다. 이 집들은 새집이다. 이 동네를 보고 싶으면 언제든지 전화 주시기 바란다.

▶문의: (714) 345-4989

관련기사 뉴스타 부동산 가이드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