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닫기

Los Angeles

60.0°

2020.11.23(Mon)

오늘부터 야간 통금…이제 어떻게 될까 '안갯속'

[LA중앙일보] 발행 2020/11/21 미주판 1면 기사입력 2020/11/20 21:58

지난 18일 밤 LA 일대가 안개에 휩싸여 꿈결같은 풍경을 연출했다. 할리우드, 다운타운, 사우스 LA의 안개 낀 모습들이다.

지난 18일 밤 LA 일대가 안개에 휩싸여 꿈결같은 풍경을 연출했다. 할리우드, 다운타운, 사우스 LA의 안개 낀 모습들이다.

남가주 날씨는 개성이 있다. 아니 사계절이 비슷해서 어쩌면 개성이 없을 수도 있겠다. 하지만11월이면 미세하나마 계절의 변화를 알려 주는 신호가 있다. 안개다.

LA 주민들에게 안개는 선물이다. 안개낀 LA는 영화의 한 장면처럼 몽환적이다. 자욱한 밤안개는 완전히 다른 도시로 바꿔놓는다. 코로나에 짓눌린 거리 거리, 건물 건물 그리고 팬데믹이 가져다 준 고통에 몸부림 치는 사람들까지 모두 가려주는 듯 하다.

오늘부터 다시 야간 ‘통행금지’가 시작된다. 다행히 ‘제한적(Limited)’이란 단서가 붙었지만 ‘통행금지’라는 단어가 주는 무게감은 생각보다 크다.

이제 어떻게 될까. 상황이 더 나빠져 다시 전면 셧다운으로 이어지지나 않을까. 코로나라는 유례없는 긴 터널을 통과하고 있는 지구촌 모든 사람이 어쩌면 지금의 현실을 꿈이라고 믿고 싶을지도 모르겠다. LA의 11월 손님 밤안개가 예전처럼 즐거운 낭만으로 다시 내려앉기를 희망한다.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