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닫기

Los Angeles

67.0°

2021.01.21(Thu)

'라이브온' 황민현X정다빈, 레코드샵 데이트 포착 '고백 커플' 멜로 시작하나

  • 글꼴 확대하기
  • 글꼴 축소하기

[OSEN] 입력 2020/11/23 16:41

[OSEN=연휘선 기자] '라이브온'에서 황민현과 정다빈의 가슴 두근거리는 데이트 현장을 공개했다. 

오늘(24일) 방송될 JTBC 미니시리즈 '라이브온' 2회에서는 고은택(황민현 분)과 백호랑(정다빈 분)이 함께 레코드샵에 가는 오붓한 외출을 그리며 시청자들의 심장을 두드릴 예정이다. 

지난주 첫 방송된 '라이브온'은 시간 개념이 투철한 완벽주의 방송부장 고은택과 늘 제멋대로인 슈퍼 셀럽 백호랑의 스파크 튀는 대립 상황들을 보여주며 상극 케미 로맨스의 시작을 알렸다. 

무엇보다 고은택이 이끄는 방송부에 백호랑이 아나운서로 들어오게 되면서 두 사람의 충돌 횟수도 상승한 터. 어긋난 톱니바퀴처럼 도저히 맞을 것 같지 않는 이들에게서 어떻게 몽글몽글한 로맨스 감정이 피어오를지 보는 이들의 궁금증을 치솟게 하고 있다.

이런 가운데 공개된 사진 속에는 한층 부드러워진 눈빛으로 서로를 바라보고 있는 고은택과 백호랑의 모습이 담겨 있어 흥미를 자극한다. 레이저가 나갈 듯 서로를 쏘아보던 이전과 달리 멜로를 장착한 눈빛과 옅은 미소가 로맨스 분위기를 물씬 뿜어내고 있어 보기만 해도 심장을 두근거리게 만드는 것.  

이날 함께 레코드샵으로 향한 고은택과 백호랑은 서로의 새로운 모습을 알게 되는 특별한 시간을 갖는다. 특히 남들보다 무조건 더 폼나고 싶어하던 백호랑은 고은택의 남다른 음악 취향과 의외의 면모를 보며 마음에 잔잔한 파동을 일으킨다.  

이에 머리부터 발끝까지 자신과 맞지 않다고만 여기던 두 사람이 어떤 계기로 서로의 세계에 발을 내딛고 스며들게 될 것인지, 로맨틱한 설렘을 안길 방송에 기대가 높아지고 있다. 오늘 밤 9시 30분 방송. / monamie@osen.co.kr

[사진] 플레이리스트 제공.

연휘선 기자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김준서 이민법 변호사

김준서 이민법 변호사

클라라 안 플래너

클라라 안 플래너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