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닫기

Los Angeles

67.0°

2021.01.21(Thu)

"러시아 개발 백신 95% 면역효과…가격은 2만3000원 미만"

  • 글꼴 확대하기
  • 글꼴 축소하기

[한국 중앙일보] 입력 2020/11/24 03:42 수정 2020/11/24 13:44



러시아가 개발해 공식 등록한 '스푸트니크 V' 백신. 러시아 직접투자펀드(RDIF) 사이트 캡처=연합뉴스






러시아가 자체 개발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스푸트니크 V의 면역 효과가 95%라는 결과가 나왔다.

24일(현지시간) AFP, 로이터 통신에 따르면 스푸트니크 V를 개발한 러시아 보건부 산하 ‘가말레야 국립 전염병·미생물학 센터’는 이날 낸 성명을 내고 이 백신의 2차 중간 분석 결과를 발표했다.

이번 결과는 백신의 1차 투약 후 42일 지난 뒤 얻은 분석값이다. 다만 몇 명을 상으로 시험한 결과인지는 밝히지 않았다고 AFP는 전했다.

로이터는 스푸트니크 V 공식 트위터를 통해 발표된 성명을 인용해 2회에 걸쳐 접종해야 하는 스푸트니크 V의 국제 가격이 20달러(약 2만3000원) 이하일 것이라고 보도했다.

또 동결건조 형태의 이 백신은 섭씨 2∼8도에서 보관이 가능하다고 덧붙였다.

아울러 이 백신이 인도 브라질, 중국, 한국 등에서 생산될 예정이며, 내년 1월께 국제 시장에 공급될 수 있을 것으로 내다봤다.

이지영 기자 lee.jiyoung2@joongang.co.kr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김준서 이민법 변호사

김준서 이민법 변호사

클라라 안 플래너

클라라 안 플래너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