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닫기

Los Angeles

67.0°

2021.01.21(Thu)

엄기준, 코로나19 음성! 자발적 자가격리→뮤지컬 불참 (전문)[공식입장]

  • 글꼴 확대하기
  • 글꼴 축소하기

[OSEN] 입력 2020/11/24 18:41

[OSEN=이대선 기자]배우 엄기준이 취재진을 향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sunday@osen.co.kr

[OSEN=박소영 기자] 배우 엄기준이 다행히 코로나19 음성 판정을 받았다. 

엄기준의 소속사 싸이더스 측은 25일 “코로나19 검사를 받은 결과 음성 판정을 받았다”며 “하지만 동선이 겹친 확진자의 역학조사 결과가 아직 끝나지 않은 상태라 선제적 예방 차원에서 2주간의 자발적 자가격리 중”이라고 밝혔다. 

엄기준이 출연하고 있는 SBS ‘펜트하우스’ 보조 출연자가 코로나19 확진자가 돼 엄기준에게도 불똥이 튄 셈이다. 엄기준은 다행히 음성 판정을 받았지만 오는 12월 4일까지 뮤지컬 '몬테크리스토' 무대에 서지 않을 계획이다. 

다음은 엄기준 측 입장 전문이다. 

지난 24일 엄기준 씨는 드라마 '펜트하우스' 촬영 도중 보조 출연자 한 명과 동선이 겹친다는 연락을 받고 즉시 코로나19 검사를 받은 결과 음성 판정을 받았습니다.

하지만 동선이 겹친 확진자의 역학조사 결과가 아직 끝나지 않은 상태라 선제적 예방 차원에서 2주간의 자발적 자가격리를 하기로 결정하였습니다.

이에 현재 출연 중인 뮤지컬 '몬테크리스토'의 공연에는 12월 4일까지 참여하지 않게 되었습니다. 공연을 기다리시던 많은 팬 여러분들께 죄송하다는 말씀드립니다.

당사는 배우의 건강과 안전을 최우선으로 여기며 앞으로도 보건 당국의 지침에 따라 수칙을 준수하겠습니다.

/comet568@osen.co.kr

[사진] OSEN DB

박소영 기자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김준서 이민법 변호사

김준서 이민법 변호사

클라라 안 플래너

클라라 안 플래너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