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닫기

Los Angeles

56.0°

2021.01.19(Tue)

'미스터트롯' TOP6 콘서트 실황ON‥임영웅, 완벽 호흡에 "우리 아이돌 같아" 감탄 [종합]

  • 글꼴 확대하기
  • 글꼴 축소하기

[OSEN] 입력 2020/11/26 06:56 수정 2020/11/26 06:58


[OSEN=김수형 기자] '미스터트롯-앵콜 콘서트'에서 TOP6 멤버들의 콘서트 실황 무대가 전격 공개됐다. 

26일 방송된 TV조선 '미스터트롯-서울 앵콜 콘서트'이 스페셜로 편성됐다.

이날 TOP6 멤버들이 다함께 '사랑의 콜센타' 로고송으로 활기차게 콘서트 문을 열었다. 뒤이어 임영웅부터 영탁, 이찬원, 그리고 정동원, 장민호까지 한 명씩 무대를 이어갔다. 

김희재는 "어머니들 마음을 사로잡기 위해 가슴팍을 시원하게 벗어 제꼈다"면서 "의상은 마음에 드시는지요? 희며드세요"라며 유쾌한 멘트와 함께 무대를 이어가 흥겨움을 더했다.

다음은 트롯신사단이 무대 위에 올랐다. 그들은 '빗속의 여인'을 열창했다. 장민호가 메인이 되어 감미로운 무대를 꾸몄다. 

계속해서 이찬원과 임영웅이 무대를 이어갔다. 특히 임영웅은 트로트가 아닌 '응급실'이란 발라드 곡을 선곡하며 뜨거운 환호를 얻어냈다. 

다음은 TOP6 멤버들의 합동 무대가 이어졌다. 멤버들은 아이돌처럼 손하트 인사를 전하며 '깊은 밤을 날아서'를 선곡, 발랄한 춤까지 더하며 퍼포먼스를 이어갔다. 이어 완전 분위기가 달라진 '강원도 아리랑'을 선곡, 흔들림없는 가창력까지 더해져 팬들의 고막을 사로 잡았다. 

무대를 마친 후, 임영웅은 "우리 아이돌같다"며 아이돌급 호흡에 뿌듯했다. 멤버들은 장민호에게 "어르신 괜찮으시냐"고 물었고 장민호는 "개인적인 시간을 달라, 혼자있고 싶다"며 재치있는 입담으로 웃음을 안겼다.  

/ssu0818@osen.co.kr

[사진] '미스터트롯-앵콜 콘서트' 방송화면 캡쳐

김수형 기자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