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닫기

Los Angeles

57.0°

2021.01.18(Mon)

'윤형빈♥정경미'子 준이, 키즈모델 포스‥또렷한 이목구비 "넌 어느 별에서 왔니" [Oh! 마이Baby]

  • 글꼴 확대하기
  • 글꼴 축소하기

[OSEN] 입력 2020/11/26 12:13


[OSEN=김수형 기자] 개그우먼 정경미가 첫째 준이의 떡잎부터 남다른 미모를 공개했다. 

26일인 어제, 정경미가 개인 SNS를 통해서 "미안하다 아들아 미쿡 사는 고은이이모가 아가 옷 선물을 보내왔길래 인증샷 찍었는데 ㅋㅋ"라면서 "이모야 고마워"란 인사와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서 정경미와 윤형빈 첫째 아들 준이는 똘망똘망한 눈망울로 카메라를 향해 응시하고 있는 모습.

또렷한 이목구비를 자랑하며 인형같은 비주얼을 폭발, 떡잎부터 남다른 미모가 눈길을 끌었다. 방송에서 화제가 된 것처럼 훈훈한 비주얼을 뽐내 이목을 사로 잡았다. 

한편, 정경미는 둘째를 임신 중이다. 윤형빈과 JTBC '1호가 될 순 없어'에 출연하며 많은 화제를 모으고 있다. 


/ssu0818@osen.co.kr

[사진] '정경미SNS' 캡쳐

김수형 기자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박유진 변호사

박유진 변호사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