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닫기

Los Angeles

broken clouds
52.74°

2021.03.07(SUN)

"개그맨 벗으려고"..이상호X이상민 형제, 오열의 데스매치 승리('트롯 전국체전')

  • 글꼴 확대하기
  • 글꼴 축소하기

[OSEN] 입력 2021/01/16 06:09

'트롯 전국체전' 방송화면

[OSEN=박판석 기자] 이상호와 이상민 형제가 글로벌의 미카와 갓스를 꺾고 4라운드에 진출했다.

16일 오후 방영된 KBS 2TV '트롯 전국체전'에서 3라운드 데스매치 무대가 방영됐다.

이상호와 이상민 형제와 미카와 갓스가 데스매치에서 맞붙었다. 이상호와 이상민은 남진의 '파트너'로 서정적으로 무대를 열었다. 두 사람은 완벽한 퍼포먼스를 펼치며 무대를 장악했다. 미카와 갓스는 조용필의 '바운스'로 상쾌하게 무대를 시작했다. 두 사람은 아름다운 화음을 보여줬지만 미카가 연이어 가사 실수를 하며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결국 이상호와 이상민 형제가 미카와 갓스를 눌렀다. 

이상호와 이상민 형제는 승리한 후에 눈물을 흘렸다. 이상호는 "상민이한테 너무 미안했다. 가사 실수를 하고 잘못한 것 같다"고 말하면서 펑펑 울었다. 이상민 역시도 눈물을 감추지 못했다. 조항조는 "이상호와 이상민이 연습할 때 정말 열심히 했다. 개그맨이라는 틀을 벗기 위한 중압감 때문에 열심히 했다"고 응원의 말을 전했다.

/pps2014@osen.co.kr

박판석 기자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이선민 변호사

이선민 변호사

황세희 박사

황세희 박사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