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닫기

Los Angeles

clear sky
64.67°

2021.03.06(SAT)

'아내의 맛' 김예령 "재혼 안 해…외로울 때는 있다"

  • 글꼴 확대하기
  • 글꼴 축소하기

[OSEN] 입력 2021/02/23 05:51

[OSEN=김보라 기자] 배우 김예령이 재혼 생각이 없음을 확고히 했다. 

23일 오후 방송된 TV조선 예능 ‘아내의 맛’에서는 김예령이 절친한 배우 손병호와 만난 모습이 담겼다. 두 사람은 20여년 전부터 드라마에서 부부 역할을 맡았었다고.

이날 손병호는 “16년 전부터 부부 역할을 했다”며 “언젠가는 중년의 깊은 로맨스를 하고 싶다”고 했다.

이에 김예령은 “(손병호의 아내) 언니도 우리가 친한 걸 안다”고 했다.

이어 김예령의 딸과 사위는 “꼭 결혼이 아니더라도 친구처럼 지낼 수 있는 사람은 있었으면 좋겠다”고 했다.

김예령은 그러나 “결혼은 또 안 한다”며 “근데 외로울 때는 있다. 앞으로 살아 갈 날들이 아깝긴 한데 연기자로서 말랑말랑한 감정을 느끼고 싶긴 하다”고 털어놨다.

/ purplish@osen.co.kr

[사진] '아내의 맛' 방송화면 캡처

김보라 기자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한청수 한의사

한청수 한의사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