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닫기

Los Angeles

clear sky
63.21°

2021.04.10(SAT)

화이자 코로나19 변이 대응 위해 3차 접종 검증 착수

  • 글꼴 확대하기
  • 글꼴 축소하기

[연합뉴스] 입력 2021/02/25 17:32 수정 2021/02/25 21:58



(서울=연합뉴스) 구정모 기자 = 미국 화이자와 독일 바이오엔테크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의 추가 접종을 통해 코로나19 변이에 대한 백신 효과를 높일 수 있는지 검증에 착수했다고 월스트리트저널(WSJ)이 25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이에 따르면 코로나19 백신을 공동 개발한 양사는 당초 2회 접종하는 자사 백신의 3차 추가 접종이 남아프리카공화국에서 처음 확인된 변이 등에 대해 백신의 접종 효과를 높여줄 수 있는지 소규모 임상시험을 개시했다고 밝혔다.

양사는 지난해 백신 초기 임상에 참여해 백신을 맞은 지 6∼12개월가량 된 임상 참가자 중 최대 144명에게 3차 투여를 하고서 변이에 대한 중화항체가 어느 정도 형성되는지 추적 조사할 계획이다.

[https://youtu.be/due2UaqAEAA]

양사는 이번 추가 임상시험 결과가 언제 나올지는 밝히지 않았으나 이달 초 실적 발표 후 열린 콘퍼런스콜에서 화이자 관계자가 이런 종류의 연구 결과가 초여름에 나올 수도 있다고 비공식적으로 말한 적은 있다.

화이자·바이오엔테크의 추가 접종 효과 검증 착수는 코로나19 변이에 별도 신규 백신을 추진하는 모더나의 움직임과는 다른 접근 방식이라고 저널은 평가했다.

다만 화이자·바이오엔테크도 변이에 대응해 기존 백신을 개조해 임상시험을 하는 방안을 주요국 당국과 협의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화이자의 앨버트 불라 최고경영자(CEO)는 "변이가 백신에 저항력을 갖는 경우를 대비해 다층적인 조처를 하고 있다"고 말했다.

pseudojm@yna.co.kr

(끝)<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구정모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김혜린 재정 플래너

김혜린 재정 플래너

김준서 이민법 변호사

김준서 이민법 변호사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