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닫기

Los Angeles

clear sky
55.72°

2021.04.10(SAT)

"증오범죄 무관용 처벌"…LA카운티 강력 대응 밝혀

[LA중앙일보] 발행 2021/03/09 미주판 3면 입력 2021/03/08 22:00

관련 예산도 증액
적극적 신고 당부

LA카운티 힐다 솔리스(왼쪽) 수퍼바이저 위원장과 로빈 토마 인적자원국장이 아태계 증오범죄 방지를 위한 정책을 약속하고 있다. [온라인 기자회견 캡처]

LA카운티 힐다 솔리스(왼쪽) 수퍼바이저 위원장과 로빈 토마 인적자원국장이 아태계 증오범죄 방지를 위한 정책을 약속하고 있다. [온라인 기자회견 캡처]

LA카운티 정부가 코로나19 전염병 부작용으로 아시아태평양계(API)를 향한 증오범죄가 늘자 이를 막기 위한 행동에 나선다. LA카운티 검찰은 증오범죄 사건접수 시 무관용원칙(Zero Tolerance)을 적용한다고 강조했다.

8일 LA카운티 수퍼바이저 위원회와 검찰은 소수계미디어서비스(EMS)와 공동으로 ‘아태계 증오범죄 대응’ 기자회견을 열었다. 기자회견에 참석한 카운티 정부 책임자들은 최근 1년 동안 아태계를 향한 증오범죄 증가를 개탄하고 재발방지를 위해 예산과 관련 법을 최대한 활용하겠다고 약속했다.

우선 LA카운티 수퍼바이저 위원회는 아태계 등 소수계 커뮤니티를 향한 어떤 종류의 증오범죄도 용납하지 않겠다고 천명했다. 이를 위해 힐다 솔리스 위원장은 9일 증오범죄 방지 예산 증액 조례안을 발의한다고 밝혔다.

조례안이 통과되면 카운티 정부 차원에서 시행 중인 증오범죄 방지 프로그램(HRC, 일명 LA vs Hate)을 확대한다. 이 프로그램은 증오범죄 피해자 상담, 의료 및 법률 지원을 제공한다. 증액 예산은 83만 달러가 책정됐다.

최근 아시안 상대 인종혐오범죄가 증가하고 있는 가운데, LA다운타운 곳곳에 인종차별 반대 구호가 적힌 포스터들이 등장했다. 김상진 기자

최근 아시안 상대 인종혐오범죄가 증가하고 있는 가운데, LA다운타운 곳곳에 인종차별 반대 구호가 적힌 포스터들이 등장했다. 김상진 기자

힐다 솔리스 위원장은 “증오범죄가 나쁘고 이를 막아야 한다는 운동을 펼치고 있지만 상황은 더 악화하고 있다”며 “중국계 노인이 폭행을 당했고 리틀도쿄에 밴달리즘 공격이 발생했다. 여성과 노약자, 어린이를 노리는 증오범죄에 단호히 대응해야 한다”고 말했다.

LA카운티 정부에 따르면 2020년 한 해 동안 욕설과 폭행 등 증오범죄는 800건이나 발생했다. 이 중 아시아계를 향한 증오범죄는 250건 이상이다. 해당 사례는 증오범죄 신고전화(211)로 접수한 사례로 실제 피해사례는 더 많을 것으로 알려졌다.

또한 지난해 백인우월주의, 반이민 관련 증오범죄도 최고치를 기록했다. 로빈 토마 LA카운티 인적자원국장은 “아태계 등을 향한 욕설과 모욕, ‘너희들 나라로 돌아가라’ 등 집계되지 않은 언어폭력도 심각한 문제”라고 우려했다.

LA카운티 검찰은 증오범죄 가해자는 법적 처벌을 각오해야 한다고 경고했다. 조지 캐스콘 검사장은 “특정 대상을 향한 증오범죄는 결국 우리 모두를 향한 증오”라며 “두려움이 커지고 증오가 퍼질수록 상황은 더 어려워진다. LA카운티 검찰은 증오범죄에 무관용원칙을 적용하고 커뮤니티와 함께 싸우겠다”고 말했다.

이날 기자회견에는 증오범죄 피해자들이 참석해 ‘의연한 대응과 적극적인 신고’를 강조했다.

2020년 8월 LA식당에서 한 남성으로부터 욕설과 협박을 당한 홍 리는 “당시 상황을 영상으로 찍어 알렸더니 같은 피해를 당했다는 사람이 더 있었다. 증오범죄 피해를 당할 때는 첫째 안전을 생각하고, 둘째 흥분하지 말고, 셋째 사진과 영상 등 서류를 확보하고, 넷째 꼭 신고해야 한다”고 말했다.

지난달 25일 밴달리즘 피해를 본 LA다운타운 리틀도쿄 일본계 불교사원 히가시 혼간지의 노리카이 이토 주지스님은 “증오범죄 여부는 확실하지 않지만 최근 리틀도쿄에 비슷한 일이 많이 벌어지고 있다. 충격을 받았지만 이럴 때일수록 커뮤니티가 부처님의 가르침인 연민과 동정을 보여주자”고 말했다.

▶증오범죄 신고: 211, www.211la.org/la-vs-hate, www.lavshate.org/aapi.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김혜린 재정 플래너

김혜린 재정 플래너

김준서 이민법 변호사

김준서 이민법 변호사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