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홈 LA NY Chicago SF DC Atlanta Montgomery Texas Seattle San Diego Vancouver Toronto 한국중앙일보
> 뉴스 > 경제/IT > 비즈니스/기업
기사목록|  글자크기
‘국가 브랜드 제고 앞장선다’…아시아나항공, KOICA와 업무협조 약정 체결
  • 댓글 0
[샌프란시스코 중앙일보]    발행 2010/02/09 미주판 5면    기사입력 2010/02/08 16:49
  • 스크랩
아시아나항공 윤영두 대표와 한국국제협력단 박대원 이사장이 대외무상원조 활동 및 G20 정상회의의 성공적인 개최를 위한 업무협조약정을 체결한 후 포즈를 취하고 있다. <자료제공= 아시아나항공>
아시아나항공 윤영두 대표와 한국국제협력단 박대원 이사장이 대외무상원조 활동 및 G20 정상회의의 성공적인 개최를 위한 업무협조약정을 체결한 후 포즈를 취하고 있다. <자료제공= 아시아나항공>
아시아나항공(대표 윤영두)과 한국국제협력단(KOICA)이 대외 무상원조 활동 및 G20 정상회의의 성공적인 개최를 위한 업무협조약정을 체결했다.

지난 4일(한국시각) 인천공항에서 협조약정을 체결한 아시아나는 7월1일부터 모든 국제선 탑승권 전면에 KOICA 로고와 G20 정상회의 공식문구를 넣을 예정이다.

이를 통해 세계 각국 승객에게 한국의 대외 무상원조 등 국제사회 기여 노력을 알리고, KOICA와 함께 연 1회 이상 해외 지원 등을 실시키로 했다.

또한 KOICA는 아시아나에게 18년 동안 축적된 해외사회공헌의 경험과 노하우를 전수하고, 향후 아시아나의 해외사회공헌활동에 적극적인 지원을 약속했다.

윤영두 사장은 환영사에서 “아시아나가 KOICA와의 성공적인 업무협조를 통해 사회적인 책임을 다하는 사회공헌 선도기업으로 한 걸음 더 나아가 갈 것”이라고 말했다.

이날 행사에는 아시아나항공 윤영두 사장과 KOICA 박대원 이사장을 비롯, 이시형 G20 정상회의 준비위원회 기획단장, 이두희 국가브랜드위원회 기획분과위원장이 참석했다.

한편 아시아나항공은 94년부터 유니세프와 함께 ‘사랑의 동전 모으기’운동을 통해 현재까지 49억원을 모금, 세계 불우아동돕기에 기여해왔다.

이외에도 임직원들이 직접 참여하는 베트남 사랑의 집짓기, 필리핀 아이따족 지원사업 등 활발한 해외 사회공헌 활동을 하고 있다.

<자료제공= 아시아나항공>


  • 스크랩

 
recruit rent market car sale

인기건강상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