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57.0°

2020.04.06(Mon)

트럼프 원색 공격 긴즈버그…비판 여론 일자 발언 사과

[LA중앙일보] 발행 2016/07/15 미주판 19면 기사입력 2016/07/14 21:30

공화당의 사실상 대선후보 도널드 트럼프를 원색 비난하는 발언으로 대법관의 정치개입 논란을 빚었던 루스 베이더 긴즈버그(사진) 대법관이 14일 "최근의 내 발언은 경솔했다"며 트럼프에 대한 비판 발언을 사과했다.

CNN방송은 14일 긴즈버그 대법관이 이날 발표문에서 "판사는 공직 후보자에 대한 언급을 하지 말아야 한다. 그렇게 한 것을 후회한다. 앞으로는 좀 더 신중하겠다"며 자신의 발언을 사과했다고 보도했다.

긴즈버그 대법관은 최근 언론 인터뷰에서 트럼프를 '사기꾼'이라 칭했으며 트럼프가 당선되면 남편이 뉴질랜드로 이민갈 때가 왔다가 말했을 것이라며 작심 비판을 했으나 비판적인 여론에 사과성 성명을 발표했다.

관련기사 미국 대선- 공화 민주 후보들 움직임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