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71.0°

2020.09.20(Sun)

해머로 유리창 깨고 난사

  • 글꼴 확대하기
  • 글꼴 축소하기

[LA중앙일보] 발행 2017/10/03 미주판 2면 기사입력 2017/10/02 20:49

범인 스티븐 패덕은 지난달 30일 체크인한 만달레이 베이 호텔 32층에 머물다가 1일 밤 해머를 휘둘러 유리창을 깨고 길 건너편 콘서트장으로 총기를 난사했다. 통상 작은 규모의 객실일 경우, 근접한 유리창이 1~2개이지만 이 32층 객실의 유리창은 거리가 멀리 떨어져 있다. 숙박비가 매우 비싼 주니어 스위트룸급 이상으로 여겨진다.

[트위터]

관련기사 라스베이거스 총기난사…560여 명 사상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