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71.0°

2019.07.18(Thu)

트럼프, 김정은에 보낸 친서에 "폼페이오 방북 제안"

[한국 중앙일보] 기사입력 2018/08/07 22:18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지난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에게 보낸 친서를 통해 마이크 폼페이오 미 국무장관의 방북을 제안한 것으로 알려졌다.

존 볼턴 미국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 [AP=연합뉴스]


존 볼턴 백악관 국가안보회의보좌관은 6일(현지시간) 폭스뉴스와의 인터뷰에서 이같이 밝혔다. 트럼프 대통령은 언제든 김 위원장과 만날 준비가 되어 있다는 이야기도 서한에 담은 것으로 전해졌다.

그러면서도 볼턴은 2차 북·미 정상회담 가능성에 대해서는 "어떤 일정도 잡힌 게 없다"고 답했다.

또 최근 불거진 북한산 석탄 반입 의혹과 관련해 "우리는 여전히 모든 제재의 엄격한 이행을 원하며 대북 제재 유지를 위해 필요한 조치들을 취할 것"이라고 말했다. "북한이 약속한 대로 비핵화하기를 바라며 우리가 원하는 건 실행이지 레토릭이 아니다"는 것이다.


볼턴 보좌관은 최근 잇따라 미국 방송에 출연해 북한 관련 발언들을 내놓고 있다. "싱가포르 회담과 관련해 중요한 것은 비핵화하겠다는 북한의 약속이지만 그들은 아직 실질적인 조치를 하지 않고 있다" "우리는 미사여구를 기대하는 것이 아니다"는 등의 이야기다.

그는 또 이란을 언급하며 "핵무기를 포기하게 하기 위해 두 정권(이란과 북한)에 압박을 가하는 것"이란 말도 덧붙였다.
임주리 기자, [연합뉴스] ohmaju@joongang.co.kr


관련기사 트럼프, 전직 백악관 참모들과 설전 가관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