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Mostly Cloudy
56.4°

2018.11.17(SAT)

Follow Us

1000억원짜리 위조수표 6장 발견

[한국 중앙일보] 기사입력 2018/09/12 09:50


위조수표 6000억원어치가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이 사진은 기사 내용과 직접적인 관련이 없습니다) [연합뉴스]

1000억원 짜리 위조수표 6매가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서울 마포경찰서는 1000억원 짜리 수표 6매에 대해 위조 의심 신고가 접수돼 내사에 착수했다고 12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제보자 A씨는 최근 지인이 자신의 차량에 흘리고 간 수표 6매를 발견했다. 1000억원이라는 크나큰 금액이 적힌 수표 뭉치를 살펴본 A씨는 일련번호가 모두 같은 점 등을 수상히 여기고 경찰에 신고했다.

경찰은 해당 위조수표가 시중에 유통된 적은 없다고 보고 있지만, 이 수표들이 일반인이 식별하기 어려울 정도로 정교하게 제작된 것으로 파악돼 A씨의 지인을 추적하고 있다.

경찰 관계자는 “수표의 진위부터 A씨의 범죄 가담 가능성, 수표 제작자의 신원 등을 다각도로 수사 중”이라며 “범죄 혐의점이 발견되면 정식수사로 전환할 것”이라고 전했다.

해당 수표가 위조수표로 판명될 경우 제작자에게는 통화위ㆍ변조 혐의가 적용된다. 만약 수표를 현금으로 바꾸었거나 유통했다면 위ㆍ변조통화행사 혐의가 추가된다.

한영혜 기자 han.younghye@joongang.co.kr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