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66.0°

2020.01.19(Sun)

'당나귀 귀' 최현석, 훈훈한 집들이가 아비규환..사악한 보스 등극 [Oh!쎈 컷]

[OSEN] 기사입력 2019/12/14 17:38

[OSEN=하수정 기자] 화기애애했던 집들이 현장이 비명이 난무하는 아비규환이 된 사연은 무엇일까.

15일 방송되는 KBS 2TV 예능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이하 ‘당나귀 귀’)(연출 이창수)에서는 직원 집들이에 간 최현석 셰프의 이야기가 방송된다.

최근 이사한 매니저의 집들이에 참석한 최현석은 아직 텅 비어 있는 냉장고를 보고 “가득 채워줘라”면서 자신의 개인 카드를 흔쾌히 내어주는 통 큰 면모를 발휘하는가 하면 손수 라면까지 끓여 대접하는 등 세상 다정한 보스의 모습을 엿보였다.

특히 이 과정에서 최현석은 명품 선글라스를 단 돈 몇 천원에 살 수 있는 혜자스러운 경매 이벤트를 열어 직원들의 살림에 보탬을 주고 있다는 셀프 미담을 밝혀 출연진들의 부러움을 사기도 했다.

하지만 집들이 분위기가 무르익자 최현석은 “내 입으로 얘기하면 안 되잖아”라며 은근슬쩍 대리 미담을 강요했고, 제작진과의 인터뷰에서 자신이 끓인 라면이 “싱거웠다”는 말이 나오자 해당 발언을 한 직원이 누구인지 범인 색출에 혈안이 되는 등 생색과 뒤끝 끝판왕 다운 모습을 보였다는 후문.

여기에 고개를 숙인 채로 괴로워하던 최현석이 복수심에 불타 한 직원의 머리를 부여잡고 있는 이색 현장이 포착돼 훈훈했던 집들이가 갑자기 아비규환으로 돌변한 사연은 대체 무엇일지, 오늘 방송에 대한 궁금증을 증폭시키고 있다.

허세와 허언, 뒤끝과 생색의 사(4)악한 보스 최현석의 극한 집들이 현장은 15일 오후 5시에 방송되는 KBS 2TV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에서 공개된다.

 
 

/ hsjssu@osen.co.kr

[사진] KBS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

하수정 기자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

핫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