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77.0°

2020.05.25(Mon)

"선교지에 위성 안테나 설치" CTS 아메리카 탄자니아 방문

[LA중앙일보] 발행 2020/03/10 종교 23면 기사입력 2020/03/09 18:45

열악한 선교지에 기독교 방송 안테나를 설치하는 프로젝트가 진행되고 있다.

미주 지역 기독교 방송국 CTS 아메리카(대표 백승국)는 지난 2월 아프리카 탄자니아를 방문, 수도 도도마를 비롯한 모로고로, 아루샤, 타보라 지역 등에 위성 안테나 5개를 설치했다.

CTS 아메리카측은 "위성 안테나 한 개를 설치하는데 300달러 정도 필요한데 지금까지 26개국, 약 350명의 선교사에게 수신기를 설치해줬다"며 "선교사들이 오지에서 기독교 방송을 통해 영적으로 충전하고 회복할 수 있도록 돕는 프로젝트에 교인들의 참여를 부탁한다"고 말했다.

위성 안테나와 수신기를 설치하면 세계 어느곳에서도 CTS 기독교 방송을 볼 수 있다.

탄자니아의 김선배 선교사는 "선교지에서 TV 방송을 처음 보는 것도 신기한데 그것도 한국어로 나오는, 복음을 전하는 방송을 보게 돼 감격스럽다"고 말했다.

CTS 아메리카는 최근 미국 대륙 로드 여행 다큐멘터리 '헬로, 아메리카' 시리즈를 제작, 호응을 얻은 바 있다. LA, 애리조나 등 각 지역을 돌며 미국 곳곳의 기독교 역사와 신앙의 위인들이 걸어간 발자취를 영상에 담았다.

<본지 2019년 5월14일 A-23면>

한편, CTS 아메리카 방송은 디렉트 TV(채널 2092번)에서 중계되고 있다. 또, 유튜브 채널과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에서 'CTS America'를 검색하면 방송을 볼 수 있다.

▶안테나 후원:(562) 565-2234

관련기사 금주의 종교 기사 모음-2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

핫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