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78.0°

2020.07.12(Sun)

[독자 마당] 부활축시

최선호 목사 / 감리교 원로
최선호 목사 / 감리교 원로 

[LA중앙일보] 발행 2020/04/14 미주판 16면 기사입력 2020/04/13 18:47

죽음을 넘어

내게로 오십니까

사흘 주검이셨던

주님

베들레헴 외양간 구유에서

아리마대 요셉 무덤까지

칼날 위를 걸으시어

흐트러짐 없는 핏자국을 그으

시고

쏜살같이 죽음을 뚫어

내게로 오시는 이

주님께서 사심으로 나도 살아

영생에 이르는

외길 목숨의 동반자

주님께서 진정

지금 내게로 오십니까

내게는 외양간 말구유도 없고

비워놓은 무덤도 없이

주님 흘리신 핏자국 한 발작도

따르지 못한

다만 밤 깊은 어둠뿐인데

그래도 주님은

내게로 오십니까

주님이 쓰신 가시면류관

주님의 살에 박힌 대못

주님의 옆구리를 찌른 창

주님을 후려친 회초리는

모두 나의 것이었습니다

제비 뽑아 차지한 옷자락조차

잃어버린 지 오래인데

그래도 주님은 지금 내개로 오

십니까

죽음에서 다시 살아

그 맑고 고운 영의 몸으로

해처럼 밝게 오시는 주님

지금

이 죄인 가슴의 밤을 씻기시어

다시 열리는 새 아침은 오직

주님의 마음입니다

관련기사 독자마당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