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닫기

Los Angeles

62.0°

2021.01.19(Tue)

그림으로 재탄생한 CT 청구서 4900불에 팔려

[LA중앙일보] 발행 2020/10/05 미주판 12면 입력 2020/10/04 12:12

수익금은 청구서 소유자에게
총 7만3000달러 의료비 지원

그림으로 재탄생한 의료비 청구서.

그림으로 재탄생한 의료비 청구서.

한 예술단체가 독특한 방식으로 사회환원에 동참해 화제다.

아트닷넷에 따르면 최근 브루클린에 기반을 둔 예술디자인 그룹 ‘MSCHF’가 의료 청구서를 소재로 한 그림을 판매해 7만3000달러에 달하는 의료비용을 지원했다고 소개했다.

MSCHF는 올해 초 의료 부채를 가진 사람을 찾는다는 광고 게재를 시작으로 프로젝트를 진행했다.

MSCHF 측은 “수많은 신청자가 몰렸는데 이중 상당수가 고등학생이나 대학생들이었다”며 “신청자들의 안타까운 사연의 이메일들을 읽을 때 한대 얻어맞는 기분이었다”고 전했다.

이 그룹은 받은 신청서 중 사고나 질병으로 인한 청구서를 설별한 후 이 중 무작위로 3개의 청구서를 선정했다고 설명했다.

이후 선정된 청구서들은 각각 그림으로 제작됐으며 CT스캔 청구서 그림은 4940.25달러, 소변검사 청구서 그림은 116달러 등 청구서 금액과 동일한 가격에 판매됐다.

MSCHF에 따르면 수익금은 전액 의료비 청구서를 보내온 신청자에게 보내졌다.

현재 작품은 아트 투자 플랫폼인 ‘오티스(Otis)’의 전시공간에 설치되어 있다.

관련기사 문화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조앤 박 재정전문가

조앤 박 재정전문가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