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닫기

Los Angeles

59.0°

2020.11.27(Fri)

한울 직원 1명 코로나19 확진 판정

J 취재팀
J 취재팀
  • 글꼴 확대하기
  • 글꼴 축소하기

[시카고 중앙일보] 기사입력 2020/08/20 16:05

시카고 등 사무소 3곳 방문업무 중단

최근 한울종합복지관 시카고사무소 직원 한 명이 외부에서 접촉한 무증상 코로나19 확진자를 통해 감염된 것으로 확인돼 시카고를 비롯한 북부, 레이크 등 한울 사무소 3곳의 방문 서비스가 당분간 중단된다.

한울측은 19일 보도자료를 통해 “시카고 사무소 주방 직원 한 명이 지난 16일 확진 통보를 받았다. 해당 직원은 별다른 증상 없이 자가격리 중이다. 바이러스에 노출된 날짜는 8월7일로 확인됐으며 10일과 13일 근무 당시 정상 체온으로 무증상이었다”고 전했다.

한울측은 “혹시 모를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그 무렵 방문객들을 확인한 결과 특이 증상을 보인 사람은 현재로서는 없다”며 “직원들도 모두 검사를 마쳤으며 음성으로 나왔다”고 밝혔다.

한울측은 20일 오전 방역업체를 통해 소독과 청소 등을 진행했다.

한울측은 모든 직원과 방문객들이 향후 14일간 증상이 나타나지 않을 경우 9월 1일 서비스를 재개할 예정이다.

이 기간 중 전화 서비스는 이용(월~금요일 오전 8시30분~오후 4시30분) 가능하다. 또 각 수혜자의 자택에서 진행되는 홈케어 서비스는 정상 운영된다.

문의 및 안내=시카고(773-478-88510), 북부(847-439-5195), 레이크(847-393-7488)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박동익 공인 세무사

박동익 공인 세무사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