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84.0°

2019.10.21(Mon)

동포 미술가 전유경 작가, ‘가을 바라기’ 전시회 개최

[텍사스 중앙일보] 기사입력 2019/10/03 15:42

지난 5년간 그린 자신의 창작품 전시, 오일 페인팅 20점

동포 미술가 전유경 씨가 ‘가을 바라기’ 작품 전시회를 개최했다.

지난 9월 14일부터 캐롤튼 H마트 내 중앙일보 문화센터에서 열린 이번 전시회는 전유경 작가가 지난 5년간 직접 그린 창작 작품들을 엄선해 실시했다.

전 작가는 전시회 타이틀을 ‘가을 바라기’라고 지은 배경에 대해 “달라스 아직 가을이 오지는 않았다”며 “하지만 곧 다가올 가을을 기다리는 마음을 담아, 나무와 꽃의 이미지를 살린 작품으로 전시회를 열게 됐다”고 설명했다.

이번 전시회에는 총 20점의 오일 페인팅이 전시됐다. 추상화 및 가을 풍경화 등이 주를 이룬다.

전 작가는 이번 전시회가 자신의 작품생활에 동기를 부여해줄 수 있기를 기대하고 있다. 전 작가는 “나의 작품을 타인들과도 나누고 싶었다”며 “일반인들의 평가와 반응을 접하면서 많은 것을 느끼고 깨닫게 됐다”고 설명했다.

전 작가는 미술을 통한 동포사회 참여도 활발하게 하고 있다. 전 작가는 지난해 12월 자신의 작품을 달라스한인회에 기증한 바 있다.

당시 전 작가는 텍사스 중앙일보(발행인 고태환)가 주최한 2018 예술대전 미술부문에서 최우수상을 수상한 작품을 달라스한인회에 기증했다.

이 작품은 전통의상을 입은 주인공이 북을 치고 있고, 그 북소리가 멀리 퍼져가는 모습을 그린 그림이다. 그림은 캔버스에 오일 페인팅으로 그린 것으로, 그림의 5% 정도만 붓으로 그리고 나머지는 유화용 칼로 그린 것이다. 전유경 작가는 한국에서 시인 겸 사진작가로 활동하고 있는 모친이 직접 촬영한 사진을 모티브로 삼아 그림을 그렸다.

당시 전 작가는 달라스 한인회에 그림을 기증하게 된 배경에 대해 “달라스 한인회 50주년을 맞이해 그 동안 수고한 달라스 한인회 모든 관계자들께 감사의 뜻을 전하고자 그림을 기증하기로 결정했다”고 설명했다.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