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55.0°

2020.01.21(Tue)

英왕실, 'SNS 전문가' 구인…"연봉 7000만원대, 휴가 한달"

[한국 중앙일보] 기사입력 2019/12/14 15:31



엘리자베스 2세 영국 여왕. [AFP=연합뉴스]





영국 왕실이 엘리자베스 2세 여왕의 트위터와 인스타그램 등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를 관리할 전문가를 찾고 있다고 밝혔다.

14일(현지시간) dpa통신과 영국 일간 인디펜던트 등에 따르면 영국 왕실 업무를 담당하는 버킹엄궁은 "대중의 시선과 세계 무대에서 여왕의 존재를 유지하는 새로운 방법을 찾는 데 도움을 줄 '디지털 업무 책임자'"를 찾는다는 구인 광고를 냈다.

이어 "우리 업무에 대한 반응은 항상 세간의 이목을 끈다"며 "당신의 일을 전 세계에 공유한다는 게 가장 큰 보상"이라고 덧붙였다.

디지털 업무 책임자는 미디어 전문가들로 구성된 팀을 이끌면서 왕가의 SNS 계정을 관리·감독하고 디지털 전략을 개발하는 역할을 맡는다.

채용될 경우 경력에 따라 4만5000∼5만파운드(약 7000만∼7800만원)의 연봉을 받는다. 월요일부터 금요일까지 주 5일간 일하게 된다. 이 밖에 매일 공짜 점심과 연 33일의 휴가가 주어진다고 인디펜던트는 전했다.

영국 왕실이 SNS 전문가 채용에 나선 것은 최근 엘리자베스 2세의 차남 앤드루 왕자가 성추문에 휩싸인 사건과 무관하지 않아 보인다.

성범죄 혐의로 체포된 뒤 숨진 미국의 억만장자 제프리 엡스타인과 친분이 있는 앤드루 왕자는 과거 엡스타인의 미성년자 안마사와 강제로 성관계를 했다는 주장이 제기되면서 큰 비판을 받고 있다.

영국 왕가의 SNS 계정 중 인스타그램 팔로워는 690만명, 트위터 팔로워는 410만명으로 집계된다. 페이스북 페이지의 '좋아요'는 500만건에 달한다. 엘리자베스 2세는 2014년부터 트위터를 시작했으며 첫 트윗은 4만2000개의 좋아요를 받았다.

김지혜 기자 kim.jihye6@joongang.co.kr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

핫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