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66.0°

2019.11.12(Tue)

“제주의 아름다움 시카고에 알리다”

유동길
유동길 기자

[시카고 중앙일보] 기사입력 2019/06/24 15:13

제주 ‘탐라문화제’ 시카고서 첫 미주 행사

제주의 아름다운 자연과 문화를 알리는 탐라문화제가 지난 22일 스코키 노스쇼어 퍼포밍 하트센터서 열렸다. 공연 입장을 기다리던 관객들이 사진전 및 문화체험 전시를 살펴보고 있다.

제주의 아름다운 자연과 문화를 알리는 탐라문화제가 지난 22일 스코키 노스쇼어 퍼포밍 하트센터서 열렸다. 공연 입장을 기다리던 관객들이 사진전 및 문화체험 전시를 살펴보고 있다.

유네스코 지정 세계자연유산 제주의 문화와 자연을 소개하는 ‘2019 해외로 찾아가는 탐라문화제’가 지난 22일 스코키 노스쇼어퍼포밍아트센터에서 제주 특별자치도와 한국예총제주특별자치도연합회 주관 하에 열렸다.

700여 명이 참석한 이날 행사는 제주도의 아름다운 사진 전시와 물허벅 및 테왁 체험, ‘제주칠머리당 영동굿’을 포함한 토속춤 공연, 농요 ‘아웨기소리’ 등의 제주 민요가 소개됐다.

행사를 기획한 부재호 제주예총 회장은 “행사 준비과정 동안 애로사항이 많았지만 제주도 출신 시카고 동포들에게 고향의 추억을 돌려드리기 위해 노력했다”고 설명했다.

공연에 참가한 극단 이어도의 강명숙 단원은 “민요, 안무 및 연기를 병행하는 것이 힘들었다. 공연을 준비한 지난 4개월간 힘들 때마다 서로 다독여준 동료들에게 감사하다”고 전했다.

이날 가족들과 함께 행사장을 찾은 김성현(7·노스브룩)군은 “상모판굿이 가장 인상 깊었다”며 “행사를 통해 가족들과 함께 시간을 보낼 수 있어서 좋았다”고 말했다.

전성태 제주 행정부지사는 “해외 도민 활동이 가장 활발한 시카고를 미주 지역 첫 행사지로 선정했다”며 “행사 준비를 위해 힘써준 시카고제주도민회 여러분께 감사드린다. 오는 10월에 있을 ‘세계 제주인 대회’에도 많은 성원과 관심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