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68.0°

2020.08.06(Thu)

시카고 시, 주거비 보조에 3300만불 지원

Kevin Rho
Kevin Rho

[시카고 중앙일보] 기사입력 2020/07/28 16:45

1만 가정 이상 혜택 기대

[시카고 시]

[시카고 시]

시카고 시가 연방정부의 '경기부양 패키지법'(CARES Act)을 통해 마련한 3300만 달러의 보조금을 코로나19으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주택 소유주와 임차인들을 위해 지원한다.

이에 따르면 소득이 낮은 임차인 가정은 2000달러에서 3000달러 사이의 보조금을 받을 수 있고, 주택 소유자들은 모기지 지원 프로그램을 통해 최대 3300달러까지 지원 받는다.

시는 전체 보조금 가운데 800만 달러는 임대료를 못 내 퇴거 위기에 놓여 있는 가정들을 위해 별도로 책정했다. 이들 가정은 최대 6개월까지 임대료 보조를 받을 수 있다.
시카고 시의 주택 보조금을 필요로 하는 주민들은 내달 10일까지 웹사이트(chicago.gov)를 통해 신청하면 된다.

시는 8~9월 중 추첨을 통해 지원 가정을 선정한다.

지난 3월 300만 달러 규모의 같은 프로그램을 진행했던 시카고 시는 당시 8만3000여건의 신청을 받아 2000여 가정을 지원했다.

시카고 시는 이번 프로그램을 통해 최소 1만 가정 이상이 혜택을 보게 될 것으로 전망했다.

로리 라이트풋 시카고 시장은 27일 "코로나19으로 경제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가정들이 이번 프로그램을 통해 주거에 대한 걱정을 조금이라도 덜 수 있길 바란다"고 말했다.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조앤 박 재정전문가

조앤 박 재정전문가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