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70.0°

2020.08.04(Tue)

시카고 컵스 소리아노-폴 코너코 명예의 전당 후보에

Kevin Rho
Kevin Rho

[시카고 중앙일보] 기사입력 2019/11/20 16:53

코너코(왼쪽)와 소리아노 [AP]

코너코(왼쪽)와 소리아노 [AP]

미 프로야구(MLB) 시카고 화이트삭스를 2005년 월드시리즈 우승으로 이끌었던 주역 중 한명인 1루수 폴 코너코가 2020 명예의 전당 후보로 처음 등록됐다.

18일 공개된 2020 MLB 명예의 전당 후보에는 코너코를 비롯 뉴욕 양키스 유격수 데릭 지터, 필라델피아 필리스 투수 클리프 리, 양키스 1루수 제이슨 지암비 등 총 18명이 처음 이름을 올렸다. 2007년부터 2012년까지 6시즌동안 시카고 컵스에서 뛰었던 알폰소 소리아노도 처음 후보 명단에 등록됐다.

1999년 신시내티 레즈에서 화이트삭스로 트레이드 된 코너코는 이후 화이트삭스에서만 16시즌을 뛰었다. 2014시즌 후 은퇴한 코너코는 화이트삭스에서 432개의 홈런을 쏘아올리며 타점 1383개를 기록했고, 올스타에 6차례 선정됐다.

명예의 전당 후보들은 MLB 기자단 투표를 통해 75% 이상의 지지율을 받아야 헌액 되고 75%에서 5% 사이의 지지를 받는 선수들은 10년동안 후보 명단에 포함된다.

지난 해 투표서 8.5%의 지지율을 기록한 컵스 외야수 새미 소사는 8년째 명예의 전당 입성에 도전한다.

한편 2020 투표서는 명예의 전당 헌액이 확실시 되는 지터가 팀 동료였던 마리아노 리베라처럼 만장일치 지지를 받을 지 주목된다.

MLB 기자단 투표 결과는 내년 1월 21일 공개될 예정이다. 명예의 전당 입성이 확정된 선수들은 내년 7월 26일 뉴욕주 쿠퍼스타운에서 명예의 전당에 헌액될 예정이다.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