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60.0°

2020.04.06(Mon)

한국 남자축구, 세계 첫 9회 연속 올림픽 진출

연합뉴스
연합뉴스

[시카고 중앙일보] 기사입력 2020/01/22 17:56

AFC U-23 챔피언십 호주 꺾고 결승행
김대원-이동경 연속골로 2-0 승리

22일 태국에서 열린 2020 AFC U-23 챔피언십 호주와의 4강전서 후반 한국 이동경(왼쪽)이 추가골을 넣은 뒤 동료들과 기뻐하고 있다. [연합뉴스]

22일 태국에서 열린 2020 AFC U-23 챔피언십 호주와의 4강전서 후반 한국 이동경(왼쪽)이 추가골을 넣은 뒤 동료들과 기뻐하고 있다. [연합뉴스]

한국 남자 축구대표팀이 세계 최초로 9회 연속 올림픽 본선 진출에 성공했다.

김학범 감독이 이끄는 한국 23세 이하(U-23) 축구대표팀은 22일 태국 랑싯의 탐마삿 스타디움에서 호주와 2020 아시아축구연맹(AFC) U-23 챔피언십 준결승을 치러 후반 11분 김대원, 31분 이동경의 연속골로 2-0 승리를 거뒀다.

이번 대회 5전 전승으로 결승에 오른 한국은 1988년 서울 대회부터 9회 연속 올림픽 출전을 확정지었다. 1948년 런던 대회, 1964년 도쿄 대회를 포함하면 통산 11번째 올림픽 본선 무대다.

올림픽 본선 진출이라는 1차 목표를 달성한 한국 축구 대표팀은 26일 방콕에서 사우디아라비아와 결승전을 치러 대회 첫 우승에 도전한다.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