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Overcast
66°

2018.09.20(THU)

Follow Us

[남경윤의 미국에서 의대 보내기]개인활동과 단체활동 중 어떤 것을 의대가 더 중요시 하나요?

[워싱턴 중앙일보] 기사입력 2016/05/24 08:53

남경윤/ 의대진학 전문 컨설턴트

Q: 개인활동과 단체활동 중 어떤 것을 의대가 더 중요시 하나요?

A: 혼자서 원하는 목표를 이루고자 추구하는 것과 여럿이 함께 한 가지 목표를 이루고자 노력하는 것은 사람이 살아가는 기본적인 행동 양식들이다. 이를 두고 어떤 것이 더 좋고 중요하다고 논하는 것은 부질없지만 의대 진학을 원하는 학생이라면 개인활동 만으로는 부족하고 단체활동을 경험하는 것이 중요하다고는 말할 수 있으므로 그 이유가 무엇인지에 대해 알아보기로 하자.

오늘날 문명사회에서의 정상적인 의료행위는 혼자서 모든 것을 해결하는 시스템이 아니라 팀 플레이로 이루어져 있다. 의사, 간호사, 응급구조원, 사회복지사 및 환자와 그 가족구성원 모두가 한 마음 한 뜻으로 각자에게 주어진 역할을 십분 발휘할 때 이상적인 결과를 기대할 수 있음은 우리 모두가 알고 있다.

그렇다면 의대에서 지원자의 원서를 검토하며 어떤 성향을 찾을 수 있어야 다음 단계인 인터뷰에 초청을 할 지 생각해 보자. 시간을 잘 지키는 성향처럼 가장 기본적인 것부터 조직사회 혹은 팀 문화에 융화될 수 있는 지 여부 등 다양한 부분을 점검하는 것이 당연한 일이다.

개인적인 활동 등만으로는 이런 점들을 보여주기에 부족함이 있으므로 학생들은 자기가 속한 단체에서 어떤 임무를 맡았었고, 어떤 어려움을 어떻게 이겨냈으며, 이를 통해 어떤 점을 배웠다는 얘기와 그 점을 본인의 비젼에 어떻게 활용할 것인지에 대해 명확히 알고 있다는 것을 의대 지원서에 적어야만 인터뷰에 초대받을 것이고 인터뷰에서도 이 점들을 제대로 보여줘야만 합격의 기쁨을 누릴 확률이 높아진다.

아픈 이들을 안타깝게 생각하고 그들과 대화하는데 문제가 없으며 그들이 다시 건강을 회복하는 것을 돕는 것이 즐겁게 평생 할 수 있는 일이라는 확신을 보여주는 부분을 제외하고는 어떤 집단에서도 동일하게 요구하는 성향들이다.

같은 말이라도 제대로 표현할 수 있는 언어 구사력, 주어진 임무/업무를 완수할 수 있는 능력 및 책임감, 심리적 압박감을 이겨낼 수 있는 자기관리능력, 잘못을 지적 받으면 인정하고 고치려고 하는 능력, 소속감을 갖고 단체의 공동목표를 정해진 방식으로 수행하고자 하는 능력, 타인들과 함께 일할 수 있는 능력 등을 단체활동을 하며 학생이 경험한 일들을 바탕으로 보여주면 설득력이 뛰어날 수 있고, 그렇기 때문에 모든 것을 혼자만 해오고 단체에 소속되어 활동을 해본적이 없는 학생은 의대에서 선발할 수 있는 기준이 부족하므로 어려움을 겪을 수 있다.

그렇다고 모든 활동을 단체에서 팀워크로만 하는 것만으로는 충분하지 않다. 스스로 무엇인가를 해낼 수 있는 능력 또한 중요하기 때문이다. 자주적인 진취성은 단체 안에서 활동할 때든 개인적인 활동을 할 때는 갖춰야 할 성향이다. 하지만 혼자서도 잘 하는 능력은 개인활동을 통해 보여주는 것이 더 효율적이다.

즉 주어진 임무를 완성하는 능력이 자칫 시키는 일만 잘 하는 모습으로 비춰질 수도 있으므로 새로운 목표에 대한 구상력과 생각을 행동으로 옮기는 실행력을 보여주면 아주 매력적인 모습의 의대 지원자로 분류될 수 있다. 그러므로 개인활동과 단체활동은 지원자의 모든 면모를 효율적으로 보여줄 수 있는 다양한 경험들로 구성되어야 한다.

▷문의: 201-983-2851, kyNam@GradPrepAcademy.com


관련기사 남경윤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