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71.0°

2020.07.04(Sat)

"아마존 처방약 온라인 판매…추수감사절 전 결정 가능성"

[LA중앙일보] 발행 2017/10/11 경제 5면 기사입력 2017/10/10 20:20

인력 확보 등 움직임

세계 최대 전자상거래 업체인 아마존이 처방 약을 온라인으로 판매할지를 추수감사절 전에 결정할 것이라고 CNBC가 소식통을 인용해 보도했다.

아마존은 온라인에서 처방약을 판매하게 되면 간부진에 약 공급망 전문가를 확충할 계획이다.

아마존은 수년 간 제약시장 진출 가능성에 대해 수십 명과 상의했으며 관련 인력 채용도 늘렸다.

아마존은 식료품을 포함한 소비재 팀이 관련 연구에 착수했으며 직원을 위한 의약품이익관리업체(PBM) 구축을 위해 지난 3월 의료보험업체 프리메라 블루 크로스 출신인 마크 라이언스를 영입했다.

5월에는 '헬스케어'로 불리는 의약품 판매 관련 사업부문을 이끌어 나갈 총괄매니저 채용에 나섰다.

미국의 처방 약 시장이 연간 5600억 달러에 달해 아마존에 매혹적인 시장이다.

소식통은 아마존이 온라인 처방 약 판매의 복잡함을 잘 알고 있다고 전했다.

한편, 블룸버그 통신에 따르면 리링크 파트너스의 데이비드 라슨 애널리스트는 지난 5일 보고서에서 아마존의 처방 약 온라인 판매가 "만약의 문제가 아니라 시기의 문제"라며 "향후 1~2년 내 발표가 이뤄질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리링크의 아나 굽트 애널리스트는 6일 별도 보고서에서 아마존이 중형 PBM과 적극적으로 논의하는 것으로 보인다며 프라임 테라포틱스 등 대형 업체와 논의할 가능성도 있다고 주장했다.

그러나 아마존은 이에 대한 언급을 피했다.

관련기사 아마존 제2본사 유치 240여 곳 각축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한청수 한의사

한청수 한의사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