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Clear
80.6°

2018.09.18(TUE)

Follow Us

'아이언맨' '어벤져스'…마블 영화, 한국서 '1억 관객' 돌파 신기록

이지영 기자
이지영 기자

[LA중앙일보] 발행 2018/07/21 미주판 17면 기사입력 2018/07/20 18:07

영화 '앤트맨과 와스프'(페이튼 리드 감독)가 개봉 16일 만에 460만 관객을 동원하면서 한국에서 개봉한 마블 영화가 누적 1억명의 관객을 돌파했다.

19일 영화입장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앤트맨과 와스프'는 지난 18일 7만6231명의 관객을 더해 누적 관객 수 464만4095명 관객을 기록했다.

이로써 마블 영화는 국내에서 1억명 관객을 달성하는 데 성공했다.

단일 프랜차이즈 브랜드로는 최초의 기록이다.

마블 스튜디오는 2008년 '아이언맨'(존 파브로 감독)으로 마블 시네마틱 유니버스(MCU)의 시작을 알렸고, 이후 나오는 작품마다 인기를 끌며 수퍼 히어로 장르의 르네상스 시대를 열었다.

아이언맨(로버트 다우니 주니어), 캡틴 아메리카(크리스 에반스), 헐크(마크 러팔로), 토르(크리스 헴스워스), 닥터 스트레인지(베네딕트 컴버배치), 앤트맨(폴 러드), 블랙 위도우(스칼렛 요한슨), 블랙 팬서(채드윅 보스만) 등 많은 히어로 캐릭터들이 전 세계 팬들의 사랑을 받았다.

현재 세계 각국에서 상영 중인 '앤트맨과 와스프'를 포함해 총 20편의 마블 시리즈가 전 세계에서 벌어들인 흥행 수익만도 172억 달러(약 19조4618억원)에 달한다.

특히 올해 마블 10주년의 대미를 장식한 흥행 주역 '앤트맨과 와스프'는 개봉 7일 만에 전편인 '앤트맨'(페이튼 리드 감독)의 최종 관객 수를 넘어섰고, 흥행 기세가 더욱 상승하면서 마침내 마블 영화 1억 명 관객 돌파를 이뤄냈다.

배급사 월트디즈니 컴퍼니 코리아 측은 "영화를 사랑해준 관객들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하고자 특별한 이벤트를 진행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한편, '앤트맨과 와스프'에서 여성 히어로 와스프로 사랑받은 에반젤린 릴리가 한국 관객을 위해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에반젤린 릴리는 영상을 통해 "한국에서 마블 영화를 본 관객이 1억 명을 넘었다. 정말 대단하다"라며 "관객 여러분께 감사드린다. 이 순간의 일원이 되어 영광이다. 마블 영화 계속 사랑해달라"고 말했다.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