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닫기

Los Angeles

70.0°

2020.10.25(Sun)

[시] 나성의 사계

이산하 / 시인
이산하 / 시인
  • 글꼴 확대하기
  • 글꼴 축소하기

[LA중앙일보] 발행 2020/09/25 미주판 19면 기사입력 2020/09/24 17:51

봄 여름이 따로 없는 나성엔
사계가 하루 속에 반복되어

새벽은 겨울 한낮은 여름
여름과 겨울 사이로
봄 가을이 잠깐씩 얼굴을 비출 뿐

겨울철 김장독이 얼어 터지는
설한풍 속에서 잔뼈가 굳어버린 나에겐

처음 접하는 연중 온화한 기후에
그만 반해 버렸지만
3~4년 밋밋한 계절의 지루함은
감정의 유폐로 메말라
뜨겁던 가슴에 먼지만 풀썩인다

계절의 감각이 마비된 풀벌레들
자연의 신비가 망각된 땅에
소월인들
단 한 줄의 시를 읊을 수 있었을까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