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닫기

Los Angeles

49.0°

2020.12.02(Wed)

부동산협 ‘코로나 핫라인’ 운영

[LA중앙일보] 발행 2020/04/02 경제 3면 기사입력 2020/04/01 18:51

코로나 이후 거래 관련
고객·회원 질문 쏟아져
전문가가 궁금증 해소

남가주한인부동산협회가 코로나 사태 속에서 부동산 관련 핫라인을 개설했다. 빅토리아 임 회장이 동영상을 통해 핫라인에 관해 설명하고 있다.

남가주한인부동산협회가 코로나 사태 속에서 부동산 관련 핫라인을 개설했다. 빅토리아 임 회장이 동영상을 통해 핫라인에 관해 설명하고 있다.

남가주한인부동산협회(KREBASC·회장 빅토리아 임·이하 부동산협)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사태 속에서 각종 부동산 관련 질문에 전문가가 답하는 ‘핫라인’을 신설해 운영하고 있다.

부동산협은 또 이 핫라인을 효과적으로 홍보하기 위해 동영상까지 제작해 이메일, 유튜브와 페이스북 등 SNS를 통해 적극적으로 알리고 있다.

빅토리아 임 회장은 “코로나19 사태가 장기화하면서 부동산 거래와 관련된 다양한 질문이 쏟아지고 있다”고 밝히고 "그래서 남가주 지역 한인 고객과 협회 회원이 갖고 있는 여러 궁금증을 속시원히 답해 줄 수 있는 전문가로 구성된 핫라인을 만들게 됐다”고 그 배경을 설명했다.

코로나 사태 부동산 핫라인 동영상은 빅토리아 임 회장과 협회 소속 이사들이 적극적으로 참여해 제작했다. 시간은 약 12분 분량이다.

동영상에는 기본적으로 약 10가지 정도 요즘 가장 많이 나오고 있는 질문과 이에 대한 각 분야 전문가의 설명이 담겨 있다.

무급 휴가인 상황에서 렌트비를 못 냈는데 강제퇴거 되는 것이냐는 질문을 시작으로 상가 소유주가 임차인의 렌트비 미납으로 모기지 페이먼트가 어려운 상황에서 은행 도움을 받을 수 있느냐, 또 에스크로 중인데 클로징이 안 되는 상황에서 셀러가 계약을 취소하고 보증금을 돌려주지 않으려 하는 상황, 모기지 펀딩 상황 등에 대한 각 분야 전문가의 답변이 담겨 있다.

이외에도 카운티 정부 기관이 문을 닫았는데 등기부 등본 등록은 가능한지, 에스크로 사무실은 정상적으로 운영되는지, 렌트비를 안 내는 세입자가 집수리를 요구했을 경우 어떻게 대응해야 하는지, 그리고 지금 같은 상황에서 집을 팔거나 사도 괜찮은지에 대한 질문에 관한 답변과 이들 전문가의 소속 회사와 연락처 내용이 담겨 있다.

빅토리아 임 회장은 “동영상에서 더 많은 내용을 다루지 못해 아쉬웠다”면서 “다른 궁금한 사항은 동영상 화면에 있는 핫라인으로 전화하면 해결할 수 있다”고 말했다.

임 회장은 부동산협회가 한인사회를 위해 할 일이 많은데 발이 묶여 있지만 주어진 환경에서 최대한 도움이 되는 일을 계속 찾아보겠다고 말했다.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김혜린 재정 플래너

김혜린 재정 플래너

김준서 이민법 변호사

김준서 이민법 변호사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