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75.0°

2020.08.06(Thu)

아소 “민도 높은 일본, 한국과 동등 취급 말라”

[LA중앙일보] 기사입력 2020/06/10 14:17

코로나 사망자 적은 이유 설명하다 느닷없이 언급

[연합]

[연합]

[연합]아소 타로 부총리(사진)가 “일본인 수준이 높아서 코로나 바이러스 사망자가 적다”는 발언이 비판받자 한국을 들먹이며 '일본은 다르다'고 변명한 사실이 드러났다.

아소 부총리는 중의원 재무-금융위원회에서 “상황이 한국과 같은 것으로 취급하지 말아달라. 한국은 엄격해서 ’코로나 위반이다‘라고 하면 바로 벌금이라는 얘기가 된다”고 언급했다.

그는 지난 4일 일본의 코로나 사망자가 미국ㆍ유럽 여러 국가보다 적은 것에 대해 “자주 전화가 걸려 온다. 그런 질문에 '당신 나라와 일본은 민도 수준이 다르다'고 말하면 다들 입을 다문다”고 말했다.

발언을 뒤집어보면 사망자가 많은 국가는 수준이 낮다는 의미로 풀이되는 것이라 논란이 일어났다.

9일에도 사쿠라이 슈 입헌민주당 의원이 “한국ㆍ중국ㆍ대만과 비교할 경우 일본의 민도가 동아시아 최악이 된다”며 아소의 논리를 이용해 공격하자 아소는 ’강제력‘을 거론하며 한국과 일본의 다르다고 강변했다.

아소는 올해 1월 “2000년의 긴 세월에 걸쳐 하나의 언어, 하나의 민족, 하나의 왕조가 이어지고 있는 나라는 일본 밖에 없으니 좋은 나라”라고 말했다.

그는 최근 성차별 발언을 하는 최악의 정치인 1위로 선정되기도 했다.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