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83.0°

2019.07.22(Mon)

우병우, 세 번째 영장 끝에 구속

 윤호진 기자
윤호진 기자

[뉴욕 중앙일보] 발행 2017/12/15 미주판 1면 기사입력 2017/12/14 18:41

국정원 동원 사찰 등 혐의

우병우(50.사진) 전 청와대 민정수석비서관이 이번엔 검찰의 칼끝을 피하지 못했다.

서울중앙지방법원 권순호 영장전담 부장판사는 15일 0시50분(한국시간) 국정원을 동원해 불법 사찰을 한 혐의 등으로 구속영장이 청구된 우 전 수석에 대해 영장을 발부했다. 우 전 수석은 대기 중이던 서울구치소에 그대로 수감됐다.

앞서 권 판사는 우 전 수석에게 청구된 두 번째 구속영장을 기각했었다. 하지만 그는 이날 "혐의사실이 소명되고 특별감찰관 사찰 관련 혐의에 관해 증거 인멸의 염려가 있다"며 영장 발부 사유를 밝혔다. 우 전 수석은 앞으로 구속 상태로 직권남용.위증 혐의에 대한 재판에 출석하고 동시에 검찰 수사도 받아야 한다.

관련기사 우병우, 세번째 영장 끝에 결국 구속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