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78.0°

2020.07.08(Wed)

[글마당] 나의 봄, 코비드-19

한무열 / 그레잇넥
한무열 / 그레잇넥

[뉴욕 중앙일보] 발행 2020/05/23 미주판 15면 기사입력 2020/05/22 15:57

기나긴 겨울이 가고
봄이 왔다.
달빛에 빌고 빌던 나의 희망들을
가져가라.
힘들었던 나의 추억과 기억들도
어둠의 끝이 어둠이 아닌 것처럼

겨울은 없다.
따스한 봄만이 있다.
찬바람이 나의 영혼 칠 때
가늘어진 손으로 황급히 옷 여민다.
넘어가라.
한숨의 나의 청춘, 붉은 노을과 함께

봄이 춤춘다.
내 마음도 너울거린다.
해맑은 얼굴, 그리운 얼굴과 함께
파랑 청춘에 울긋불긋 옷 입고
저 멀리 하늘까지
봄을 날리자.
희망의 날개로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김준서 이민법 변호사

김준서 이민법 변호사

황세희 박사

황세희 박사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