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67.0°

2020.09.19(Sat)

하원, 트럼프 ‘대이란전쟁’ 제동

  • 글꼴 확대하기
  • 글꼴 축소하기

[뉴욕 중앙일보] 발행 2020/01/07 미주판 4면 기사입력 2020/01/06 17:39

펠로시, 의원들에 서한 보내
이번주 결의안 표결 예정

이란 군부 실세의 폭사로 미국과 이란 사이의 충돌 위기감이 고조되는 가운데 민주당이 연방의회 차원에서 전쟁을 막기 위한 행동에 공식 착수했다.

민주당이 다수당인 연방하원은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의 군사 행동을 제한할 결의안을 금주 발의해 표결에 부칠 전망이라고 CNN방송이 5일 보도했다.

민주당 일인자인 낸시 펠로시 하원의장은 이날 밤 하원의원들에게 보낸 서한에서 “우리의 최우선 책임은 미국민의 안전을 유지하는 것”이라고 강조하며 이 같은 계획을 밝혔다.

펠로시 의장은 “현 행정부가 헌법이 부여한 의회의 전쟁권한을 존중하지 아니한 채 의회와 상의없이 이런 행동을 취한 것에 우려한다”면서 “하원은 이번주 법안을 발의해 표결하겠다”고 강조했다.

이번에 발의하는 법안에 대해 펠로시 의장은 “상원에서 팀 케인 의원이 제출한 것과 비슷하다”고 설명하고는 “의회의 추가적인 조치 없이는 행정부의 대이란 군사 교전은 30일 이내에 끝나야 한다고 지정함으로써 의회의 오랜 감독 책무를 강조하려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연합뉴스]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