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Clear
81.7°

2018.09.20(THU)

Follow Us

고현숙씨 3번째 홀인원

[시애틀 중앙일보] 발행 2016/10/13 미주판 2면 기사입력 2016/10/13 11:33

고경호 전 페더럴웨이 한인회장 부인 고현숙씨가 지난 2008년, 2013년에 이어 지난 10월10일에 생애 세 번째 홀인원을 기록했다.

고씨는 이날 켄트에 있는 리버벤드 골프코스 13번홀 (136 야드)에서 5번 우드로 샷한 것이 홀인원 되었다.

핸디가 15인 고씨는 이날 고경호씨와 루니씨와 라운딩 했다.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