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72.0°

2019.10.17(Thu)

미 직장인들이 뽑은 ‘베스트 CEO’ 1위는?

[샌프란시스코 중앙일보] 기사입력 2018/12/11 22:59

사티야 나델라(Satya Nadella) 마이크로소프트 CEO

사티야 나델라(Satya Nadella) 마이크로소프트 CEO

미국 직장인들이 꼽은 ‘베스트 최고경영자’(CEO)로 마이크로소프트(MS)의 사티아 나델라(51)가 선정됐다.

11일 일간 USA투데이에 따르면 직장문화·구직 웹사이트 ‘캄퍼러블리’가 미국 내 5만여 개 기업에서 추출한 직장인들의 CEO 평점을 분석한 결과 나델라가 최고점을 얻었다.

인도 출신인 나델라는 선마이크로시스템의 엔지니어로 일하다 1992년 MS에 합류했으며, 기업용 클라우드 담당 부사장을 거쳐 2014년부터 CEO를 맡았다.

나델라가 주도한 클라우드 사업은 1990년대 PC 시대 기술기업 최강자였던 MS에 제2의 중흥기를 안겨줬다. 최근 MS는 애플을 제치고 16년 만에 글로벌 시가총액(시총) 1위 기업에 재등극하기도 했다.

캄퍼러블리의 제이슨 나자르 CEO는 “마이크로소프트는 3~4년 전만 해도 기술업계에서 선망의 대상이 아니었지만 지금은 가장 가치있는 기업 중 하나가 됐다”라며 “MS 직원들도 근래 성과에 매우 고무돼 있다”고 평했다.

나델라는 지난달 서울에서 열린 MS 콘퍼런스에 참석해 인공지능(AI)과 클라우드의 미래에 대해 역설했다.

베스트 CEO 2위에는 미 전역 유통망을 거느린 생활용품·공구 판매점 홈디포의 크레이그 메네어가 자리했다.

이어 순다르 피차이 구글 CEO가 3위에 올랐고, 파이낸셜 소프트웨어 기업 인투이트의 브래드 스미스 CEO가 4위, 소프트웨어 업체 허브스팟의 브라이언 핼리건 CEO가 5위에 각각 랭크됐다. 세계 최대 전자상거래 기업 아마존의 제프 베이조스는 6위다.

애플 CEO 팀 쿡은 12위로 10위권 밖이었고 끊임없는 뉴스메이커인 테슬라 CEO 일론 머스크는 19위를 차지했다.

개인정보 유출 스캔들로 미 의회 청문회에서 곤욕을 치른 마크 저커버그 페이스북 CEO는 33위에 머물렀다.

이지영 기자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