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Clear
67.3°

2018.09.24(MON)

Follow Us

"영어 가르치며 한국 체험"

[토론토 중앙일보] 기사입력 2018/03/01 11:24

동포·외국인 장학생 모집

모국 교육부-한국 국립국제교육원은 오는 8월 1일부터 6개월간 농어촌 지역에서 영어를 가르치면서 한국도 체험할 수 있는 '정부 초청 해외 영어 봉사 장학생'(TaLK)을 모집한다고 22일 밝혔다.

모집 인원은 100여 명이며, 마감은 6월 22일까지다.

캐나다·-미국-영국-호주-뉴질랜드 등 영어권 국가의 시민권자로 4년제 대학에서 2년 이상의 과정을 수료한 재학(졸업)생이면 신청할 수 있다. 재외동포는 영주권을 소지했거나 이를 취득하지 못했더라도 현지에서 8년 이상 생활하며 초·중·고교 교육을 받았으면 가능하다.

신청은 TaLK 홈페이지(www.talk.go.kr)를 통해 하면 된다.

장학생이 되면 사전 연수를 받고, 홈스테이 등 준비를 거친 후 시·도 교육청에 배치돼 주 15시간 영어수업을 한다.

왕복항공료와 월 150만 원의 장학금을 지급하며 숙소와 유학 보험 등의 혜택도 제공한다.

지난 2008년 처음 시작한 TaLK는 재외동포 대학(원)생과 원어민을 대상으로 선발해 영어교육 기회가 부족한 한국의 농어촌 초등학교에서 영어를 가르치는 방과 후 수업 프로그램이다. 주말에는 한국문화를 배우고 체험한다.

(문의/토론토총영사관/416-920-3809)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