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Partly Cloudy
63.9°

2018.11.17(SAT)

Follow Us

퀘벡서 “생명 역사 다시 쓰나”

[토론토 중앙일보] 기사입력 2017/03/02 12:00

지구 생성 직후 미생물 화석 발견

캐나다에서 42억8000만년 된 생명체 화석이 발견됐다.

1일 CNN에 따르면 이날 영국 유니버시티칼리지런던(UCL) 연구팀은 학술지 네이처에 캐나다 퀘벡 누부악잇턱 선지각 벨트의 석영 층에서 미생물의 잔해를 발견했다고 발표했다.

지금까지 발견된 가장 오래된 생명체는 2013년 호주에서 발견된 화석으로, 34억년 전에 생성된 것으로 추정된다. 지금까지 과학자들은 지구가 46억 년 전에 생성된 것으로 보고 있다.

학술지 저자 매슈 도드는 “생명이 지구가 형성된 직후에 따뜻한 분화구 주변에 생성됐다는 주장을 뒷받침한다”고 말했다.

공동저자 도미닉 파피노 UCL 교수는 “유전정보를 얻지는 못했지만 비산화 박테리아라고 추정하고 있다”고 밝혔다.

또 “미생물의 나이는 42억8000만 살까지로도 올라갈 수 있다”고 밝혔다.

또한 도드는 “초기 화성과 초기 지구는 매우 비슷한 상태였기 때문에 두 행성이 모두 물을 갖고 있었던 이 시기에 지구와 화성에 생명체가 존재했을 것으로 기대할 수 있다”고 말했다.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