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58.0°

2019.05.21(Tue)

토론토 탄생 185주년

[토론토 중앙일보] 기사입력 2019/03/08 07:25

1834년 지자체 첫 등록

캐나다 복합문화주의의 상징적인 도시이자 경제 중심지인 토론토시가 지난 6일 지자체 설립 185주년을 맞았다.

존 토리 토론토 시장은 이를 기념하기 위해 ‘토론토시의 날(City of Toronto Day)’을 공표했다. 이에 토론토시는 시민들과 함께 축하하기위한 기념행사를 오는 9일(토)-10일(일) 이틀에 걸쳐 개최한다.

이번 행사는 다운타운 시청공관 앞 내이선 필립 스퀘어(100 Queen St W.)에서 열릴예정이며 시민들을 위한 여러 푸드 트럭, 상점부스, 공연이 준비된다. 토론토 시당국은 “행사장 주변 일대의 교통을 통제할 예정이다”며 “시민들은 불편하더라도 미리 숙지해달라”전했다.

또 토론토시 아카이브는 이번 185주년을 맞아 토론토시의 발전과 성장을 한눈에 볼 수 있는1934년에 제작된 토론토시 지도를 전시하고 있다.

토론토시는 1834년 ‘타운 오브 요크’라는 명칭으로 공식 지자체로 자리잡았으며 거주인구는 당시 9천2백52명에서 현재는 2백80여만을 넘는 전국 최대 규모 도시로 발전했다.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

핫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