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닫기

Los Angeles

66.0°

2020.10.24(Sat)

캐나다 방문 한국인 발길 ‘뚝’

  • 글꼴 확대하기
  • 글꼴 축소하기

[토론토 중앙일보] 기사입력 2020/07/29 12:39

코로나 탓 작년보다 64.9% 감소

코로나19 여파로 각 국가간 이동이 제한되는 가운데 올해 캐나다를 찾은 한국인 수 도 작년에 비해 급감했다.

연방통계청이 발표한 5월 국제관광통계에서 5월 누계로 캐나다를 찾은 한국인은 2만 9507명이었다. 이는 작년 동기간 8만 4082명 이었던 것에 비해 64.9%나 급감한 수치다.
미국을 제외한 모든 국가 방문객수는 5월 누계로 86만 401명으로 작년 동기대비 60.7%나 줄었다.

지역별로 보면 아시아는 64%, 유럽은 61.5%, 미국을 제외한 북중미는 50.2%, 남아메리카는 60.5%, 오세아니아는 58%, 그리고 아프리카는 55.6%가 각각 감소했다.

이 모든 수치는 3월 미 필수 목적의 외국인 입국 금지 조치 이전에 캐나다를 방문한 경우가 대부분이다. 5월만 두고 보면 북중미를 빼고 나머지 대륙의 방문자는 전년대비 99% 전후로 줄어들었다.

한국 방문객도 94명으로 작년 동기대비 99.7%가 감소했다.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박유진 변호사

박유진 변호사

HelloKTown